뉴스 > 경제

[M리포트] 겨울딸기 인기…왜?

기사입력 2012-01-14 05:01

【 앵커멘트 】
주로 초여름에 먹는 딸기가 겨울철 과실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더욱이 국산이 일본산보다 효능이 좋다는 결과가 나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진아연 리포터가 전합니다.

【 기자 】
추운 날씨에 아랑곳하지 않고 탐스럽게 익은 딸기.

이처럼 시설하우스에서 재배되는 딸기가 제철을 만난 것처럼 우아한 자태를 뽐냅니다.

온도가 낮은 겨울철에 재배되는 딸기는 당도도 높고 신맛이 적어 풍부한 맛을 냅니다.

▶ 인터뷰 : 김대영 / 농촌진흥청 원예특작과학원 박사
- "겨울철 딸기는 저온으로 인해 성숙기간이 매우 길기 때문에 그만큼 단단해지고 당분함량이 많아지는 반면에 신맛이 적어져 품질이 우수합니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겨울철 딸기의 평균 당도는 12.5 브릭스로 봄철 딸기의 10Bx 보다 2.5 °Bx 높습니다.

반면 신맛을 내는 산도는 겨울철이 0.7%로 봄철 1%보다 0.3% 낮습니다.

항산화 효과는 국산인 '매향'과 '설향'이 외국산을 제치고 효과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스탠딩 : 진아연 / 리포터
- "이것은 국산품종 '설향'과 일본품종 '장희'입니다. 국산품종은 일본품종에 비해 과실이 크고 당도가

높으며, 과즙이 풍부합니다."

'매향'은 과실이 단단하면서 비타민C와 안토시아닌 함량이 일본산보다 많고, '설향'은 플라보노이드와 총 페놀 함량 등 항산화 물질이 풍부한 것이 특징입니다.

비타민C와 항산화 물질이 듬뿍 담긴 딸기.

겨울철에 먹으면 동맥경화와 뇌졸중, 피부노화 예방에도 효과가 탁월하다고 합니다. MBN 진아연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