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보리 숭어회 들어봤니?" 배달하니 매출 쑥쑥!

기사입력 2016-06-11 20:02 l 최종수정 2016-06-11 20:19

【 앵커멘트 】
먼 지역에 있는 특산품이나 신선한 회까지 배달되는데요.
직거래다 보니 가격도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어서 최인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강원도의 한 찐빵 가게. 손님이 뜸하지만, 이 가게의 한 해 매출은 무려 3억 원에 달합니다.

비결은 인터넷을 통한 배달 서비스입니다.

밀가루와 쑥분말을 버무린 반죽에 팥앙금을 넣어 찐빵을 빚습니다.

▶ 스탠딩 : 최인제 / 기자
- "앙금을 넣은 찐빵을 발효 숙성기에서 1시간가량 숙성시킨 다음 약 10분간 찜통에서 찌면 이렇게 각양각색의 맛있는 찐빵이 탄생합니다."

포장한 찐빵은 전국 어디든 하루 이틀 안에 배달됩니다.

▶ 인터뷰 : 정일환 / 찐빵 가게 운영
- "주문이 일 년 내내 들어오기 때문에 매출액이 50~60% 이상 늘어서 영업이 잘되는 편…."

"네, 나갑니다."

직장인 이혜원 씨는 친구와의 파티를 위해 전남 강진의 명물인 보리 숭어회를 인터넷으로 주문했습니다.

▶ 인터뷰 : 이혜원 / 직장인
- "인터넷 쇼핑몰에서 보리 숭어라는 게 있더라고요. 5∼6월에 제철이라고 해서…."

지역에서나 맛볼 수 있었던 특산품을 직접 배달시키는 사람들이 늘며 관련 매출도 크게 늘었습니다.

▶ 인터뷰 : 이동원 / 고려대 경영대학 교수
- "쉽게 접근할 수 있는 플랫폼을 통해 제품이 전달될 수 있는 채널을 만들었다는 점에서 상당히 중요한 효과가…."

SNS 이용자가 늘고, 업체 간 경쟁도 치열해지면서 배달 시장도 갈수록 확대되고 있습니다.

MBN뉴스 최인제입니다. [ copus@mbn.co.kr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