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주)한국M&A센터, 신임 대표에 페녹스코리아 유석호 대표 선임

기사입력 2016-06-24 08:59



(주)한국M&A센터는 최근 이사회를 열어 유석호 대표(49세, 전 페녹스코리아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24일 밝혔습니다.

한국M&A센터의 신임대표로 선임된 유석호 대표는 ㈜쇼테크, ㈜일경, 페녹스코리아 대표이사를 역임했으며 현재 상생 M&A포럼 사무총장을 맡고 있습니다.

유 대표는 상장사 대표를 거친 경험을 바탕으로 2014년도부터 스타트업을 지원해왔고 3천개 이상의 스타트업, 200여개의 상장사와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상생M&A포럼’을 이끌어 오고 있습니다.

‘상생M&A포럼’은 M&A시장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선순환 구조의 M&A 생태계를 활성화 시키기 위해 출범한 한국형 M&A플랫폼입니다.

지난해 12월부터 매월 개최되고 있는 ‘상장사, 투자사, 스타트업 상생 매칭 컨퍼런스’를 주관하고 있으며 스타트업을 비롯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는 중견기업, 대기업, 사모펀드, 창업투자사 등의 관계자 500여명이 참가하고 있습니다.

한국M&A센터는 최근 펀딩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는 ‘상생 크라우드펀딩’을 기반으로 하는 ‘상생펀딩프로젝트’를 진행 할 예정입니다.

상생크라우드펀딩은 펀딩을 희망하는 스타트업과 그 스타트업을 후원하는 상장사의 매칭을 통해 펀딩을 진행하는 모델로, 상장사는 투자금 회수시점에 스타트업의 성공여부에 따라 조건부 M&A 또는 약정한 가치로 투자할 수 있는 권리를 지니게 됩니다.

지난 달 처음으로 진행한 크라우드펀딩에서 바이오스타트업 ㈜라이트앤슬림(대표 정동관)이 크라우드펀딩 법정 최고액인 7억원 유치에 성공한 바 있습니다.

한편 한국M&A센터는 일본의 ‘니혼M&A센터(Nihon M&A Center)’를 벤치 마킹해 한국 M&A시장에 최적화된 한국형 M&A 플랫폼을 구축해나갈 예정입니다.

니혼M&A센터는 중소기업M&A를 전문으로 하는 회사로 1991년에 설립됐습니다. 2006년 도쿄 증권거래소에 상장했으며 3,000여건의 M&A를 성사시킨 시가총액 1조원이 넘는 기업입니다. M&A전문 컨설턴트가 M&A컨설팅을 제공하며, M&A가 성사됐을 경우 매수 및 매도 양측에

서 4%씩 성공보수를 받는 수익구조를 갖고 있습니다.

한국M&A센터 유석호 신임 대표는 ”한국M&A센터는 우수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 중소기업 등이 한 단계 더 나아갈 수 있는 발판을 투자유치, M&A 등을 통해 만들어 줄 것”이라며 “스타트업, 상장사가 함께 윈윈(win-win)할 수 있는 상생형 M&A시장 생태계를 만드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