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새누리당, 홍준표 등 16명 공천…이방호 탈당

기사입력 2012-03-07 22:00 l 최종수정 2012-03-08 00:22

【 앵커멘트 】
새누리당이 홍준표 전 대표와 박선규 전 차관 등 16명의 공천을 확정했습니다.
경남 사천의 이방호 전 의원은 공천 결과에 반발해 탈당을 선언했습니다.
보도에 정창원 기자입니다.


【 기자 】
당에 거취를 일임했던 새누리당 홍준표 전 대표는 현재 지역구인 동대문을에 공천을 다시 받았습니다.

이명박 정부에서 청와대 대변인을 지낸 박선규 전 차관은 자신이 선택한 양천갑이 아닌 영등포갑에 공천됐습니다.

▶ 인터뷰 : 박선규 / 새누리당 공천자
- "황당하고 서운하고 그렇습니다. 그렇지만 당이 필요에 의해 결정했다면 저는 따라가야 하는 것 아닌가 싶습니다."

강남권에서 현역 의원으로는 처음으로 유일호 의원이 공천을 받았고, 길정우 전 중앙일보 논설위원과 정준길 전 검사도 서울 공천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부산에서는 이진복, 김정훈, 박민식 의원 등 3명의 현역의원이 살아남았습니다.

경기도 분당갑에서는 박 비대위원장의 싱크탱크로 알려진 국가미래연구원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이종훈 명지대 교수가 공천됐습니다.

선거구가 새롭게 획정된 경남 사천남해하동에서는 여상규 의원이 공천을 받았고, 이에 반발한 이방호 전 의원은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 인터뷰 : 정홍원 / 새누리당 공천위원장
- "검증 결과를 참조하고 세평이나 여러 가지 지역여론을 종합 고려해서 전 위원이 토론과정 거쳐서 결정하는 것이기 때문에…."

새누리당은 이로써 전체 246개 지역에서 118곳의 공천을 확정했습니다.

▶ 스탠딩 : 정창원 / 기자
- "가장 관심이 뜨거운 서울 강남과 부산 영남권 공천 발표를 앞두고, 새누리당 공천위와 비대위는 고심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정창원입니다."

영상취재 : 변성중 기자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