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단독]총기 난사 예비군…알고보니 관심병사 출신

기사입력 2015-05-13 14:37 l 최종수정 2015-05-13 15:40

【 앵커멘트 】
총기 난사를 일으킨 예비군은 알고보니 현역당시 관심병사였다고 하는데요.
이 정보를 MBN 단독으로 입수했습니다.
김용준 기자, 전해주시죠.


【 기자 】
군 고위관계자에 따르면 총기 난사를 일으킨 예비군은 입대당시 병무청에서 신인성검사를 불합격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최 모 씨는 지난 2013년 전역을 했고, 현역으로 복무할 당시에는 중점관리대상, 다시말해서 관심병사였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한편 현역 때는 같은 대대 내에서 중대를 한 번 옮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또 현역 당시에는 중등도의 우울증이 있었으며 인터넷 중독증세가 있다는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결론적으로 최 모 씨는 관심병사였던 것으로 드러났고, 2013년 전역 후 예비군 2년차에 오늘과 같은 사고를 일으켰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MBN뉴스 김용준입니다.[kimgija@mbn.co.kr]

사진=MBN
↑ 사진=MBN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