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마당을 나온 암탉' 아태영화상 최우수 애니상

기사입력 2011-11-25 10:59 l 최종수정 2011-11-25 21:03

'마당을 나온 암탉'이 제5회 아시아태평양영화상에서 한국 애니메이션으로는 처음으로 최우수 애니메이션상을 받았습니다.
'마당을 나온 암탉'은 전날 호주 퀸즐랜드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올해 칸 영화제에 초청됐던 에릭 쿠 감독의 '타츠미', 일본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별을 쫓는 아이' 등을 따돌렸습니다.
아태영화상은 2007년 호주 퀸즐랜드주가 유네스코, 국제영화제작자연맹(FIAPF)과 함께 제정한 영화상입니다.
'마당을 나온 암탉'은 한국애니메이션으로는 처음으로 200만 관객을 돌파했습니다.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