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 G20 개막] "G20 정상회의, 보통 이상 성과 낼 것"

기사입력 2010-11-11 05:00 l 최종수정 2010-11-11 09:53

【 앵커멘트 】
이번 G20 정상회의를 전 세계에 내보내는 내외신 취재진만 최소 천 700명에 이릅니다.
이들은 서울 G20 정상회의를 어떻게 바라보고 있을까요?
갈태웅 기자가 소개합니다.


【 기자 】
▶ 인터뷰 : 에디수프라토 / 인도네시아 MNC 비즈니스 채널 대표
- "(G20 정상회의에서) 언론인은 경제 문제 등 모든 의제에 대한 해답을 낼 수 있습니다."

국내외 언론인들이 생각하는 서울 G20 정상회의의 중요 의제는 역시 환율과 금융 문제였습니다.

아시아기자협회가 이달 초, 주한 특파원과 내외신 기자들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절반 이상이 이 같이 밝혔습니다.

34%가 환율과 무역을 둘러싼 이해관계 조정을, 20%가 글로벌 금융안전망 구축 합의를 꼽았습니다.

이들은 또 이번 G20 정상회의의 성과도 낙관적으로 봤습니다.

82%가 '보통 이상의 성과를 낼 것'이란 답을 한 겁니다.

또, 앞으로 G20 체제가 5년 이상 지속할 것이란 전망도 79%나 됐습니다.

다만, 절반가량은 '참가국 간 배타적 이해관계에서 벗어나야' 성공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인터뷰 : 이상기 / 아시아기자협회 창립회장
- "세계 경제와 환율 문제, 더 나아가 지구 온난화와 기후 변화, 빈부 격차 이런 문제들을 G20 국가들이 적극 나서서 해결하지 않으면 지구적인 위기가 닥칠 거라는…."

이들이 지구촌에 보낼 G20 정상회의와 한국의 모습이 과연 어떻게 표현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MBN뉴스 갈태웅입니다. [ tukal@mk.co.kr ]

[mbn리치 전문가방송 - 순도100% 황금종목 발굴]
< Copyright ⓒ mbn(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