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양잿물에 담근 수산물 유통업자 적발

기사입력 2012-05-02 14:43

마른 해삼과 참소라, 오징어 등을 양잿물과 빙초산에 희석한 수산물을 판매한 유통업자가 해경에 붙잡혔습니다.
부산해양경찰서는 부산 사하구 소재 S사 등 2개 업체를 식품위생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이들 업체는 지난 2007년 9월부터 지난 3월까지 냉동해삼과 소라, 오징어 등 수산물 444톤, 시

가 50억 원 상당을 제조업체로부터 구입한 뒤 직접 가공한 제품인 것처럼 자신들의 회사 상표를 붙여 전국의 일반음식점과 중식당 등에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법망을 피하기 위해 행정기관의 지도·점검 등 단속 위험이 큰 제조업을 피하는 대신, 음식점 등에 유통해 부당이득을 챙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안진우/tgar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