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속보] 진도 여객선 침몰 이유? "안개 탓으로 암초 부딪혀…"

기사입력 2014-04-16 10:01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이전배너보기

다음배너보기

속보 진도여객선/ 사진=MBN
↑ 속보 진도여객선/ 사진=MBN


'진도 여객선' '속보' '진도'

오늘 오전 9시쯤 승객 350여명을 태운 여객선이 전남 진도군 관매도 인근 해상에서 침몰중이라는 조난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경찰은 16일 "학생이 부모에게 구조 요청 전화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여객선은 청해진해운 소속 '세월호'로 인천에서 제주도로 향하던 중이었으며 고등학교 2학년 수학여행에 나선 안산 단원고 학생 324명과 교사 10명이 탑승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여객선은 계속 침몰 중이며 해경이 긴급 구조 작업에 나서고 있습니다. 현재 선박은 90% 이상 기울었으며 학생들은 객실에서 구명조끼를 입고 구조를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경비함과 구조헬기를 출동시켜 구조 중이며 현재

120여 명이 구조된 상황입니다.

경찰은 "사고 당시 안개 자욱히 낀 상태"였다고 밝혀 여객선은 안개 탓으로 암초에 부딪혀 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보입니다.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에 대해 누리꾼들은 "진도 여객선, 빨리 구조됐으면 좋겠다" "진도 여객선, 이게 무슨일이야" "진도 여객선, 수학여행 가다가 사고라니 안타까워"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기사 공유하기
  • 네이버
  • 구글
  • 밴드

화제의 키워드

스타

핫뉴스

이전 다음

  • 시선집중
  • 키워드 뉴스
  • 투데이 핫클릭

AD

Click! MBN 인기영상

TV INSIDE더보기

AD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이슈공감

    오늘의 인기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