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주 규모 5.8 지진 부상자 21명으로 늘어…피해 49건

기사입력 2016-09-13 09:05

경주 규모 5.8 지진 부상자 21명으로 늘어…피해 49건

경주 규모 5.8 지진피해 / 사진=연합뉴스
↑ 경주 규모 5.8 지진피해 / 사진=연합뉴스

12일 경주에서 발생한 두 차례 강진으로 경북에서는 21명이 다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북도는 13일 오전 8시 현재 도내에서 구조대가 출동해 이송한 5명, 스스로 병원에 간 16명 등 모두 21명의 부상자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건천읍 한 아파트에서 TV가 떨어져 할머니(80)가 가슴에 상처를 입었고 외동읍 한 주택에서는 신발장이 넘어져 할머니(84)가 옆구리를 다쳤습니다.

서부동에선 43세 남자가 지진으로 2층에서 뛰어내리다가 부상했고 산내면에는 62세 남성이 주택 앞에 떨어진 돌에 발등 골절상을 입었습니다.

지진과 관련한 신고는 모두 8천70건 들어왔습니다.

도가 파악한 피해는 49건입니다.

경주 황성동 한 아파트에서는 물탱크가 부서졌습니다. 성동동 상가건물에서는 기와가 떨어졌습니다.

건물피해도 잇따라 발생했습니다.

성동동에서는 상가건물의 기와가 떨어지고 유리창이 파손됐으며 건천읍에 위치한 사찰의 건물이 무너지기도 했습니다.

또한 건천읍에서는 낙석 피해도 발생했습니다.

낙석으로 인한 피해는 양북면 장항리에서도 발생했습니다. 낙석으로 도로 일부가 차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포항에서는 지진으로 인해 금이 갔다는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지진의 여파로 영일대해수욕장 일대 도로와 시내 중앙로 일부가 금이 갔으며

송도동의 한 아파트에서는 건물이 갈라졌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포항 양덕동 동아아파트 105동 수도 배관도 지진 여파로 부서져 100여 가구 주민이 대피하기도 했습니다.

경북도 관계자는 "피해 상황을 추가로 확인하고 있어 시간이 갈수록 피해 규모가 커질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