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층간 소음 문제로 흉기 휘둘러…50대 여성 긴급체포

기사입력 2018-02-14 19:30 l 최종수정 2018-02-14 2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얼마 전 벽간 소음으로 이웃 간에 다툼이 있었다고 보도해 드린 적이 있는데요.
이번에는 서울의 한 아파트에서 층간 소음 때문에 칼부림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조일호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


【 기자 】
얼굴을 손으로 가린 남성이 아파트 입구로 빠져나옵니다.

이웃 주민들이 놀란 표정으로 뒤따라 나옵니다.

오늘(14일) 오전 9시 40분쯤 서울 양평동의 한 아파트에서 이웃 간 칼부림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층간소음을 트집 잡아 50대 여성이 윗집에 사는 60대 남성을 찾아가 흉기를 휘두른 겁니다.

▶ 스탠딩 : 조일호 / 기자
- "얼굴에 상처를 입은 60대 남성은 곧바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고,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약 1시간 뒤, 피의자는 아파트 인근 마트에서 흉기를 더 사려다 신고를 받은 경찰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피의자는 평소 다른 주민들에게도 위협을 가해왔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인터뷰 : 이웃 주민
- "나도 한번 여기서 당했어요. 그 여자한테. 보니까 눈에 독기가 있어."

경찰 조사에서 피의자는 모든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피의자의 정신병력 여부를 비롯해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MBN뉴스 조일호입니다. [jo1ho@mbn.co.kr]

영상취재 : 문진웅 기자
영상편집 : 윤 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