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LG 이병규 쓰리런, 정성훈 백투백 홈런 'NC 울린 따끔한 두 방'

기사입력 2013-06-19 21:42 l 최종수정 2013-06-19 21:45

LG 이병규(9번)와 정성훈이 백투백 홈런으로 경기를 뒤집었습니다.

19일 마산 구장에서 펼쳐진 2013 세븐프로야구 엔씨와 LG의 경기에서 이병규와 정성훈은 8회초 1대0 상황에서 잇달아 홈런포를 쏘아올렸습니다.

이병규는 8회초 2사 1, 2루에서 NC 바뀐

투수 김진성을 상대로 우측 담장을 넘기는 역전 3점 아치를 그렸습니다.

이어 정성훈이 김진성의 초구에 그대로 밀어쳐 또다시 우측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터뜨려 NC를 울렸습니다.

한편 이날 백투백 홈런은 시즌 7호이자 통산 723호로 기록됐습니다.


[박지은 인턴기자(mbnreporter01@mbn.co.kr), 사진=MK스포츠]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