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맹승지, 과거 직업 알고보니 “이거였어?”

기사입력 2013-08-31 09:48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이전배너보기

다음배너보기

‘맹승지’

맹승지가 다큐에 출연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31일 방송되는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한창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신예 맹승지의 이야기가 공개됩니다.

앞서 맹승지는 '무한도전'에 출연해 가수 존박, 천명훈, 2PM의 준케이, UV의 뮤지 등에게 당황스러운 질문을 날려 실시간 검색어 1위로 떠올랐습니다.

특히 "오빠 나 몰라?", "와 쯀 네임?" 등의 유행어와 귀여운 얼굴에 볼륨감 넘치는 몸매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과거 맹승지는 5년간 연극 '보잉보잉', '웨딩브레이커', '뛰는 놈 위에 나는 놈'등에서 활발하게 활동한 연극배우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는 무대 위에서의 기반을 다지기 위해 연극에 뛰어들었지만 친구들을 웃기는 것을 좋아해 대학도 코미디 연극학과에 입학했습니다.

이후 올해 MBC 20기 공채 개그맨에 뽑혀 꿈을 이루게 됐습니다.

맹승지는

최근 '섹션TV 연예통신'에 리포터로 발탁돼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맹승지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맹승지, 몸매 진짜 최고더라” “맹승지, 원래 연극배우였구나” “맹승지, 되게 어려보이는데” “맹승지, 요새 인기 짱인 듯” “맹승지, 앞으로 활동 기대할게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해당방송 캡처]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 키워드 뉴스
  • 투데이 핫클릭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1/2

TV INSIDE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오늘의 인기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