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미약품 "미국 파트너사가 항암 신약 포지오티닙 혁신신약 지정 신청"

기사입력 2018-11-09 18:11


한미약품은 미국 파트너사 스펙트럼이 8일(현지시간) 실적을 지난 3분기 실적을 발표하는 자료를 통해 항암 신약 후보물질 포지오티닙을 혁신치료제로 지정해달라고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신청한 사실을 알렸다고 9일(한국시간) 밝혔다.
스펙트럼은 올해 올해 안에 지정될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생명을 위협하는 중대한 질병의 치료가 기대되는 신약 후보물질을 개발한 회사가 혁신치료제 지정 제도를 활용하면 임상 2상 결과만으로도 판매 허가를 받을 수 있다.
한미약품은 지난 2015년 미국 제약기업 스펙트럼에 포지오티닙을 기술수출했다. 현재 상피

세포성장인자(EGFR)와 인강상피세포성장인자(HER2)의 엑손20 변이가 나타난 비소세포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표적 치료제와 1차 치료제로의 가능성을 확인하는 임상 2상, 다른 치료제와의 병용요법, 기타 고형암 연구 등 다양한 글로벌 임상이 진행되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한경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