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연애할 때 다이어트에 실패하는 이유, `이것` 때문?

기사입력 2018-11-10 11:04


사랑하는 연인들이 서로 다이어트에 실패하는 이유가 '맛집 데이트'의 영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박수경)가 미혼남녀 총 240명(남 115명, 여 125명)을 대상으로 '연애와 다이어트'에 대한 설문조사한 결과 연애 중 다이어트에 실패한 주된 이유는 '데이트로 맛집 탐방을 즐겨서'(67.1%)였다. '연애가 계속되며 긴장감이 풀어져서'(29.2%), '연애에서 오는 행복감이 식욕을 자극해서'(2.1%)도 연애로 인한 다이어트 실패 원인으로 꼽혔다.
또 여성의 88.0%, 남성의 36.5%가 연애를 위한 다이어트를 결심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연애를 위한 다이어트 결심은 주로 솔로일 때 한다. '아직 솔로일 때' 다이어트를 결심한다는 답변은 61.7%였고, '연애를 시작한 후에'는 38.3%였다.
미혼남녀가 생각하는 다이어트하기 더 좋은 시기로도 '솔로일 때'가 73.8%로 1위를 차지했다. '상관없다'는 19.6%, '커플일 때'는 6.7%에 불과했다.
연인이 체중 감량을 권했을 때는 '자존심

이 상하고 화가 난다'(27.5%)는 답변이 가장 많았다. '사랑이 식은 것 같다는 생각이 들고 서운하다'(18.8%), '연인에게 실망스럽고 정이 떨어진다.'(16.3%)가 뒤를 이었다. '나를 위한 조언이라 생각하고 받아들인다'는 반응은 14.2%로 5위에 그쳤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