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내가 누군지 알아"...만취한 구청 공무원이 경찰 폭행

기사입력 2018-11-10 11:15 l 최종수정 2018-11-17 12:05


시비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을 폭행한 구청 공무원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51살 A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오늘(10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그제(8일) 오후 11시 40분쯤 전주시 완산구 삼천동 한 술집 앞에서 B 경위 얼굴을 손바닥으로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경찰이 신분증을 요구하자 "당신이 뭔데 참견하느냐. 내가 누군지 아느냐"며 손을 휘둘렀습니다.

B 경위는 만취한

A 씨를 제압하고 현행범으로 체포했습니다.

조사결과 구청 팀장급 공무원인 A 씨는 술집 앞을 지나는 시민에게 고함을 지르는 등 행패를 부려 신고를 당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피의자가 만취 상태여서 조사가 불가능했다"며 "우선 귀가 조처했고 조만간 경찰서로 불러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