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힘들고 아파"...구하라, 검찰 조사 전 심경 밝혀

기사입력 2018-11-10 15:13 l 최종수정 2018-11-17 16:05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검찰 조사를 앞두고 심경을 공개했습니다.

구하라는 어제(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힘들고 아파"라는 메시지와 함께 '크라잉 룸'이라는 문구가 있는 사진을 올렸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7일 브리핑을 통해 구하라와 전 남자친구 최종범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로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구하

라는 상해 혐의를, 전 남자친구 최종범씨는 상해와 협박, 강요, 성폭력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재물손괴 등의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최 씨가 구 씨와 함께 찍은 영상을 유포하진 않았지만, 구 씨의 사진을 몰래 찍은 사실이 새로 확인돼 성폭력처벌법 위반 혐의도 적용됐다"고 설명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