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누리텔레콤, 한전 스마트 전력량계(G-Type) 14만4000대 수주

기사입력 2018-11-10 17:21


사물인터넷 기반 지능형검침(AMI) 솔루션 전문업체인 누리텔레콤(대표이사 김영덕)은 한국전력이 발주한 저압 G타입 스마트 전력량계 입찰에서 14만4000대를 수주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이번에 누리텔레콤이 수주한 물량은 한전이 발주한 G타입 3상 스마트 전력량계 발주 물량 40만대 가운데 총 36%에 해당하는 규모다.
누리텔

레콤은 스마트 전력량계를 비롯해 고압 및 저압 AMI용 통신모뎀, 데이터수집장치(DCU), 헤드엔드 시스템을 비롯해 계량데이터관리시스템(MDMS)과 연계할 수 있는 지능형 검침인프라(AMI) 솔루션 일체를 나주제조센터에서 생산해 한전 및 해외 전력사 등에 공급하고 있다.
[양연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