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SK, 두산 꺾고 3승 고지 선점…1승만 더하면 8년 만의 KS 우승

기사입력 2018-11-10 17:37 l 최종수정 2018-11-17 18:05


SK 와이번스가 1승만 더하면 8년 만에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정상을 되찾습니다.

SK는 오늘(1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한국시리즈(7전 4승제) 5차전에서 4-1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3회 두산 정진호에게 뜻밖의 선제 솔로 홈런을 얻어맞아 끌려가다가 7회말 1사 2루에서 김성현의 좌중간 2루타로 균형을 되찾은 뒤 이어진 1사 3루에서 김강민의 희생플라이로 역전 결승점을 뽑았습니다.

SK 세 번째 투수로 0-1로 뒤진 7회 등판해 2이닝 동안 1피안타 1볼넷 1탈삼진 무실점 투구로 역전승의 발판을 놓은 좌완 불펜투수 김태훈이 구원승으로 자신의 포스트시즌 첫 승리를 수확했습니다.

잠실 원정에서 1승씩 나눠 갖고 인천으로 돌아와 3차전을 이긴 SK는 어제 4차전에서 1-2로 아쉬운 역전패를 당했지만 오늘 승리해 시리즈 전적 3

승 2패로 다시 앞서나갔습니다.

SK는 두산의 홈인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릴 6, 7차전 중 한 경기만 승리하면 2010년 이후 8년 만이자 통산 4번째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합니다.

두 팀은 하루 쉬고 모레(12일) 오후 6시 30분 6차전을 벌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