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차가 빠졌어요"…바다에 뛰어들어 여성 운전자 구한 경찰

안진우 기자l기사입력 2018-11-10 19:30 l 최종수정 2018-11-10 20:02

【 앵커멘트 】
한밤중 승용차 한 대가 바다에 빠져 가라앉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는데, 경찰의 빠른 판단과 용감한 대처로 여성 운전자가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위험을 무릅쓰고 한 생명을 살린 구조장면, 안진우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 기자 】
승용차 한 대가 바다에 빠졌습니다.

점점 물속으로 가라앉고 있는 다급한 상황.

▶ 인터뷰 : 최초 신고자
- "(잠을) 자려고 하다가 '펑' 소리가 나서 보니 바로 빠져 버렸어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맨몸으로 바다에 뛰어들어 운전석 쪽으로 다가갑니다.

여성 운전자를 간신히 구조한 뒤 무사히 바다를 빠져나옵니다.

▶ 스탠딩 : 안진우 / 기자
-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운전자를 구하기까지 2분도 채 걸리지 않았습니다."

▶ 인터뷰(☎) : 김진영 / 부산 해운대경찰서 송정지구대
- "물이 흐르는 방향으로 (차가) 가고 있었기 때문에 구조요원을 기다릴 틈 자체가 없었을 것 같아서 더 위험한 상황으로 갈 수 있을 것 같아서 제가 뛰어들어…."

젊은 경찰관의 빠른 판단과 용기가 소중한 생명을 살렸습니다.

경찰은 목격자와 운전자의 진술을 토대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뉴스 안진우입니다.

영상취재 : 강태호 VJ
영상편집 : 김혜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