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 장지동 아파트 인근에 고라니 출몰...30분 만에 생포

기사입력 2018-11-10 19:57 l 최종수정 2018-11-17 20:05


오늘(10일) 고라니 한 마리가 서울의 한 아파트 인근에 나타났다가 30분 만에 생포됐습니다.

이날 오전 11시 9분쯤 장지동 한 아파트 인근에 고라니 한 마리가 나타났습니다.

도로변을 뛰어다니던 고라니는 아파트와

복지센터 담벼락 사이로 들어갔습니다. 시민들은 드럼통으로 통로를 막아 고라니의 탈출을 막았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약 30분만인 오전 11시 35분쯤 고라니를 생포했습니다.

소방 관계자는 "고라니는 날뛰지 않고 얌전히 있었다"며 "남한산성에서 서식하던 고라니가 먹을 것을 찾으러 종종 내려온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