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차세대소형위성 1호' 20일 새벽 미국서 발사…우주과학 연구 활용

기사입력 2018-11-11 16:20 l 최종수정 2018-11-11 16:33

차세대소형위성 1호/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 차세대소형위성 1호/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기술원(KAIST)는 우주과학 연구용 '차세대소형위성 1호'를 오는 20일 오전 3시 32분(한국 시간) 미국 반덴버그 공군기지에서 발사할 예정이라고 오늘(11일) 밝혔습니다.

차세대소형위성 1호는 카이스트 인공위성연구소가 개발한 100㎏급 소형위성입니다. 2012년 6월 개발이 시작돼 작년 7

월 위성체 조립과 성능시험을 마쳤습니다. 지난달 21일에 발사장에 도착해 현재 기능점검과 추진제 충전 등 발사 준비를 마쳤습니다.

위성은 앞으로 2년간 575㎞ 상공의 저궤도에서 태양폭발에 따른 우주 방사선 등을 측정하고 별의 적외선 분광을 관측하는 한편 여러 부품이 우주 환경에서 견디는지 검증하는 임무 등을 수행하게 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