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이슈픽] "경찰이 왜 이래"…성범죄 담당 경찰이 20대 여성 성추행?

기사입력 2016-08-23 13:38



성추행 신고가 접수된 건 지난달 11일.

경기도의 한 경찰서 간부가 지인인 20대 여성에게 강제 추행을 했다는 내용입니다.

여성청소년 과장인 A경정은 지난 2월부터 6월 말까지 자신의 차량에서 여러 차례 피해 여성의 손을 만지고 허리를 감싸 안는 등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사진=MBN
↑ 사진=MBN


여성청소년과는 여성과 청소년 관련 범죄를 수사하고, 범죄예방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는 부서로, A경정은 이 부서의 책임자입니다.

한 동료 경찰은 "사명감이 있어야 하는 직업인데, 그런 것들이 어떤 한 사람으로 인해 손해를 입는다고 생각하면 허탈하다"고 전했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A경정을 대기발령하고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해당 경찰관은 현재까지 자신의 모든 혐의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이에 앞서 충북의 한 경

찰서 간부들도 여경을 성추행한 혐의로 현재 감찰을 받고 있고, 지난 2일엔 경남의 한 경찰서에서도 술자리에서 동료 여경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관이 파면됐습니다.

여고생들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은 부산 학교 전담 경찰관들에 이어 잇따른 경찰의 기강해이가 도마 위에 오르고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