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이집트 오라스콤, 북한 휴대전화 운영권 획득

기사입력 2008-01-31 03:40 l 최종수정 2008-01-31 03:40

이집트의 오라스콤 텔레콤이 처음으로 북한의 휴대전화 운영권을 따냈다고 밝혔습니다.
아랍권에서 네 번째로 큰 규모인 이 회사는 성명을

통해 북한 정부가 지분의 25%를 보유하고 있는 자회사 CHEO 테크놀로지가 라이선스를 획득했으며, 향후 3년간 인프라 구축 등에 4억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오라스콤 측은 향후 1년 동안 평양과 다른 2개 주요 도시에서 사업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