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유천 측 "성폭행 무혐의…반성하겠다"

기사입력 2017-03-16 15: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검찰이 가수 겸 배우 박유천(31)에게 제기된 강간 등 4건의 고소 사건과 관련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고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습니다.

씨제스는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이 지난 13일 이 같은 수사 결과를 통보했다"며 "지난해 6월부터 진행된 박유천 관련 사건이 최종 종결됐다"고 말했습니다.

박유천은 지난해 6월 네 명의 여성에게 잇달아 고소당해 그중 두 명을 상대로 무고 및 공갈 등의 혐의로 맞고소했습니다.

법원은 무고 및 공갈미수 혐의로 기소된 첫 번째 여성에 대해 실형을 선고했으며 항소심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역시 무고 혐의를 받은 두번째 여성은 최근 검찰에 불구속 기소됐습니다.

소속사는 "다른 두 건의 고소사건은 고소인들의 행방이 불명해 무고죄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또 수개

월간 사회적인 물의를 일으킨 데 대해 사과했습니다.

소속사는 "큰 사랑을 받은 사람으로서 도덕적인 책임감을 갖지 못한 것에 대해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수사 결과를 지켜보며 끝까지 지지해준 국내외 팬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 박유천은 이 사건을 공인으로서의 삶을 되돌아보고 반성하고 고민하는 계기로 삼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