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투데이SNS] 도심 한복판에 나타난 15m짜리 '초대형' 거미!

기사입력 2017-03-20 15:30 l 최종수정 2017-03-20 15:31

사진=BBC
↑ 사진=BBC


영국 리버풀 도심 한복판 건물에 15m 크기의 초대형 거미가 매달려 있습니다.

초대형 거미 정체는 의외로 빠르게 밝혀졌는데 '라 프린세스'란 이름을 가진 사람이 조종할 수 있는 거미 로봇이었습니다.

초대형 거미 로봇은 문화의 해를 맞은 리버풀 시당국의 초대로 전시된 것이었습니다.

라 프린세스는 머리 부분에 3명과 다리 부분 9명의 조종사가 조종할 만큼 단순히 큰

것뿐 아니라 정교했습니다.

라 프린세스는 아침부터 늦은 저녁까지 리버풀 전역을 돌아다니며 사람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습니다.

로봇을 제작한 프랑스의 대형 로봇 전문 제작업체 '라 머신'은 "라 프린세스는 전 세계 어느 곳이든 다시 나타날 수 있다"며 기대감을 심어 줬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