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37%로 추락…취임 두 달 만 '최저치'

기사입력 2017-03-20 20: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트럼프 대통령 지지율 37%로 추락…취임 두 달 만 '최저치'

트럼프 / 사진=연합뉴스
↑ 트럼프 / 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두 달 만에 최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미국 전역 성인 1천500명을 전화 인터뷰해 발표한 18일(현지시간) 기준 트럼프 대통령의 일일 국정 지지율(표본오차 ±3%포인트)은 37%로 나타났습니다.

일주일 전(3월 11일) 지지율인 45%보다 8%포인트 떨어졌으며, 지난 1월 20일 취임 이후 갤럽 조사에서는 가장 낮은 지지율입니다.

반면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 비율은 58%로 취임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갤럽이 1945년 대통령 지지율 조사를

시작한 이래 취임 2개월 시점 기준 트럼프 대통령은 역대 대통령 가운데 가장 낮은 지지율을 보였습니다.

이러한 지지율 조사 결과는 러시아 내통 의혹, 도청 논란, 반(反)이민 행정명령 발동 등이 이어진 트럼프 대통령의 파란만장한 취임 첫 50일을 반영한다고 미 현지 매체는 분석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