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동탄 메타폴리스 2단계 본격화…4월 비즈니스호텔 `스타즈호텔 메타폴리스` 분양

기사입력 2017-03-21 14:39


<br />
화성시의 오랜 숙원 사업이였던 동탄신도시 메타폴리스가 2단계 부지 개발에 시동을 건다.
21일 부동산개발업체인 우리나라(주)에 따르면 메타폴리스 2단계 부지인 화성시 반송동 94번지 일대를 호텔·백화점·쇼핑몰·컨벤션 등을 아우르는 복합용도개발 방식으로 만든다.
다음달 연면적 3만6000㎡, 지하5층~20층 높이 440실 규모 '스타즈호텔 메타폴리스'라는 이름의 비즈니스호텔 분양을 시작으로 사업이 본격화될 예정이다.
복합용도개발(MXD, Mixed Used Development)이란 일본 도쿄의 록폰기힐스나 프랑스의 라데팡스, 미국 뉴욕의 배터리파크시티 등처럼 주거와 상업, 문화시설, 녹지공간이 함께 어우러지는 개발을 말한다.
메타폴리스는 1단계 부지에는 최고 66층, 1266가구 규모의 주상복합이 이미 들어선 상태이고, 2010년 9월 입주를 마무리지었다.
2단계 부지는 1단계 부지 바로 옆에 위치해있으며, 다음달 분양하는 호텔을 비롯, 현대백화점 복합단지 판매시설, 276실 규모의 서비스 레지던스, 대규모 실내 테마파크 등이 차례로 들어설 예정이다.
첫 삽을 뜨게 되는 '스타즈호텔 메타폴리스'는 동탄신도시 최초의 대규모 피트니스와 고급사우나 등 부대시설을 갖춘 비즈니스호텔이다. 국내 여행전문 기업인 모두투어네트워크의 자회사인 모두스테이가 호텔 운영을 책임져 안전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다음 타자는 현대백화점 쇼핑몰이 될 가능성이 높다. 지난해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디벨로퍼인 우리나라(주)가 현대백화점 복합단지 판매시설에 대한 임대차 계약을 체결했다. 건축 연면적은 약 13만2200여㎡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지하 4층~지상 6층으로 구성된다. 9월 본격적인 공사가 시작될 예정이며, 개관은 2019년 예정이고, 임차기간은 20년이다. 이 밖에도 대형 앵커시설인 키즈파크와 각종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등의 최첨단 시설을 갖춘 실내 테마파크를 유치해 매머드 복합 문화공간도 함께 조성할 계획이다
메타폴리스 2단계 개발이 확정됨에 따라 11.3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여러 규제에 묶이면서 침체됐던 동탄이 살아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부동산의 가치를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 중 하나인 상업시설로 현대백화점 몰이라는 브랜드력이 있는 대형 유통사가 뛰어든데다가, 호텔, 컨벤션 등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기 때문. 디벨로퍼인 우리나라(주)의 심인흥 회장은 "동탄신도시는 대기업

이전과 각종 기업들을 유치하며 경기도의 중심도시로 도약했지만 위상에 걸맞은 쇼핑, 문화시설이 턱없이 부족했다"면서 "메타폴리스를 '숙박,유통,업무,편의시설'등 원스톱으로 완벽히 누릴 수 있는 복합단지로 개발해, 지역민의 삶의 질 향상과 생활 인프라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인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