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MG새마을금고, 지역 맞춤형 사회공헌 눈길

기사입력 2017-04-21 16:32


새마을금고는 행정자치부, 지방자치단체와 손잡고 지역 맞춤형 사회공헌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11년 전국 1210개 지역 새마을금고와 223개 지자체는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지역희망공헌사업'을 추진해왔다. 현재까지 실시한 사업의 지원건수는 9523건, 지원액은 82억631만원이다.
새마을금고의 지역희망공헌사업은 지자체와 협의를 통해 '지역 맞춤형'으로 발굴·진행되며 주로 학생, 독거노인, 여성 등 사회적 약자나 소외계층이 대상이다.
인천 동구의 5개 새마을금고는 동구청, 지역 기업 등과 '재단법인 동구 꿈드림 장학회'를 구성해 지역 우수 인재 발굴에 힘쓰고 있다.
경북 구미시에서는 19개 새마을금고가 2011년부터 매년 5000만원씩 저소득층 자녀를 위한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광주 동구에서는 방한화(털신), 연탄, 소화기 등 지역 독거노인에 대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아동과 여성을 향한 지원 활동을 진행하는 곳도 있다. 전남 여수시에서는 13개 새마을금고가 함께 2010년부터 7년 동안 총 9600만원을 아동센터와 여성인력개발센터에 전달했다.
강원도의 지역 새마을금고에서는 해당 지역의 경찰서와 협업해 자립기반이 취약한 범죄피해

자를 보호하고 경제적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신종백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지역 사회의 질을 높이고 이웃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것은 협동조합이 꼭 실천해야 할 사회적 책임"이라며 "앞으로도 지역별 특성을 고려한 사회적·경제적 지원 활동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전종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