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래원 측, 영화관 인증샷 논란에 "깊이 사과드린다"

기사입력 2017-05-15 17:28

사진= 연합뉴스
↑ 사진= 연합뉴스


배우 김래원 측이 극장에서 상영 중인 영화의 한 장면을 찍은 사진을 SNS에 올려 논란이 일자 사과했습니다.

김래원의 소속사인 HB엔터테인먼트는 15일 "오늘 오전 불거진 김래원의 영화 관람 인증샷과 관련해 깊이 사과드린다"며 "김래원 역시 잘못된 행동임을 인지하고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 앞으로 더 주의하고 행동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김래원은 영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의 스크린을 찍은 사진을 자신의 SNS에 올린 뒤 "주말극장. 아무도 나 못 알아봄"이라고 적어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극장에서 상영 중인 영화를 녹화하거나 사진으로 촬영해 인터넷에 게시하는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돼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