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가수 주, 몰라보게 예뻐진 얼굴 '눈길'…넬 이정훈과 손잡고 컴백한다

기사입력 2017-05-18 09: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가수 주, 몰라보게 예뻐진 얼굴 '눈길'…넬 이정훈과 손잡고 컴백한다

사진=연합뉴스
↑ 사진=연합뉴스


여성 솔로 가수 주(본명 정민주·27)가 밴드 넬의 베이시스트 이정훈과 손잡고 컴백합니다.

소속사 울림엔테인먼트는 주가 이정훈이 작사·작곡한 싱글 '어느 늦은 아침'을 26일 음원사이트에 공개한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주가 신곡을 내는 건 2015년 11월 발표한 '울고 분다' 이후 1년 6개월 만입니다.

'어느 늦은 아침'은 서정적인 감성에 주의 호소력 짙은 음색이 더해진 발라드입니다.

소속사는 이날 공식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컴백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습

니다.

이 사진에서 단발머리로 변신한 주는 사색에 잠긴 듯한 모습으로 등장했습니다.

2008년 JYP엔터테인먼트에서 여고생 발라드 가수로 데뷔한 주는 데뷔곡 '남자 때문에'로 주목받았습니다.

2015년 1월 JYP와 계약이 종료된 뒤 인피니트 소속사 울림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