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AI와 손 잡고 이창호 9단 꺾은 대만 女기사

기사입력 2017-06-19 14:25 l 최종수정 2017-06-26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만 미녀 기사인 헤이자자(黑嘉嘉) 7단이 인공지능(AI) 지능과 한 팀을 이뤄 이창호 9단을 꺾었습니다.

19일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 등에 따르면 헤이 7단은 지난 17일 중국 푸저우(福州)성 창러(長樂)에서 열린 인간과 인공지능의 페어바둑 대회에서 대만국립교통대의 AI인 CGI와 함께 조를 이뤄 AI '돌바람'과 팀을 이룬 이창호 9단과 맞붙어 1집 이상 차이로 승리했습니다.

헤이 7단은 "인공지능 CGI가 오늘 큰 진보를 보였다"면서 "오늘 대국에 CGI가 많은 기여를 했다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반면 이창호 9단은 "오늘 대국이 매우 즐거웠다"면서도 인공지능 '돌바람'이 약간 흥분하면서 이해할 수 없는 수를 두는 바람에 경기 결과에 아쉬움이 남았다고 말했습니다.

'바둑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IoT) 콘퍼런스 서밋 포럼'으로 명명된 이 대회는 한국, 중국, 대만이 3라운드에 걸쳐 페어바둑으로 승자를 가리는 형식으로 진행됐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