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천기누설] 풋고추 끝부분, 떼고 먹어야 한다?VS그냥 먹어도 된다?

기사입력 2017-07-17 11:10



풋고추를 먹을 때, 끝부분을 떼고 먹는 분들 이번 방송에 집중하셔야겠습니다.

16일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천기누설에서는 '풋고추의 끝부분에 농약이 몰려 있다'는 속설의 진실이 공개됐습니다.

사진=MBN
↑ 사진=MBN


이날 방송에 출연한 김영성 식품영양학과 교수는 "대부분의 고추가 일자로 매달려 있기 때문에 농약이 흘러내려서 끝부분에 쌓인다고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김 교수는 "고추는 표면 전체에 방어막 역할을 하는 왁스층이 분포돼 있어 농약이 잘 스며

들지 않는다"며 "따라서 고추 안으로 농약의 해로운 성분이 함유되지 않는다"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오히려 아랫부분보다는 꼭지 부분에 농약이 쉽게 고일 수 있으므로 반드시 꼭지를 뗀 후 흐르는 물에 씻는 것이 안전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방송은 일요일 오후 9시 40분.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