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괌 주민에 행동수칙 배포 "섬광보지마…눈 멀수도"

기사입력 2017-08-12 15: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연합뉴스]
↑ [사진 제공: 연합뉴스]
북한이 괌에 중거리탄도미사일(IRBM)을 발사하겠다고 위협한 가운데 괌 주민들에게 핵 공격에 대비한 '비상행동수칙' 팸플릿이 배포됐다.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11일(현지시간) 괌 국토안보부는 주민들에게 '비상상황에 임박한 미사일 위협에 대한 대비'라는 제목의 두 쪽짜리 팸플릿을 전달했다.
팸플릿에는 비상상황에 따라야 할 행동수칙들이 적혀있다. 문서는 "섬광이나 불덩이를 똑바로 쳐다보지 마라. 눈을 멀게 할 수도 있다"고 권고했다. 또 안전한 대피소를 찾는 방법, 옷이나 피부 등에 묻은 방사성 물질을 씻어내는 방법 등을 상세하게 설명했다. 이밖에 머리를 감을 때 독성 물질을 엉겨 붙게 할 수 있는 컨디셔너는 지양할 것, 방사성 물질에 노출된 의류는 즉시 비닐백에 넣어 폐기할 것 등을 권고했다.
또 문서는 안전한 대피장소로 벽돌이나 콘크리트 구조물을 택하도록 했다. 비상시에는 최소 24시간 이상 대피소에 머무르도록 했다. 이어 "폭발이 먼 곳에서 일어났더라도 폭발 파장(

blast wave)이 전해지는 데는 채 30초도 걸리지 않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
비상행동수칙을 담은 팸플릿이 괌 주민에게 얼마나 배포됐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현재 괌에는 16만여명의 주민과 7000여명정도의 미군이 주둔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디지털뉴스국 윤해리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