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감정표현 어려워"…`효리네민박` 아이유, 이효리에 고민 상담

기사입력 2017-08-13 09:11 l 최종수정 2017-08-13 09: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가수 이효리와 아이유과 함께 고민을 나눴다.
아이유는 JTBC ‘효리네 민박’ 녹화에서 이효리와 함께 아침 요가를 다녀온 뒤 ‘감정 표현이 서툰 것’에 대한 어려움을 토로했다.
아이유는 “감정을 표현하는 것에 있어 어려움이 있다”며 “표현을 해도 상대방에게 전해지지 않는 것 같다”고 고백했다. 이에 이효리는 아이유와는 정반대로 자신은 표현을 많이 하는 편이라며 다른 성향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깊은 대화를 이어가던 이효리는 “지금부터 나는 말을 줄이고, 너는 조금 더 하자”고 말하며, 부족한 부분은 서로 알려주고 보완해 맞춰나가

자고 의기투합하는 모습을 보이기도했다.
두 사람은 민박집을 운영한 지 일주일 만에 주어진 뜻밖의 휴가에 그동안 가보고 싶었던 제주도 곳곳을 방문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효리와 아이유가 전하는 속마음은 13일 방송되는 JTBC ‘효리네 민박’에서 확인할 수 있다.
in999@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