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의중앙선 열차 추돌 사고로 기관사 1명 사망·6명 부상…"낮 12시께 복구 완료"

기사입력 2017-09-13 09:13 l 최종수정 2017-09-20 10:05

경의중앙선 열차 추돌 사고로 기관사 1명 사망·6명 부상…"낮 12시께 복구 완료"



경기도 양평군 경의중앙선 선로에서 시운전 열차 간 추돌사고가 발생해 40대 기관사가 숨지고 6명이 다쳤다.

13일 오전 4시 30분께 양평시 경의중앙선 양평역과 원덕역 사이 구간 원주 방향 철로에서 박모(45)씨가 몰던 시운전 열차가 앞서 가던 시운전 열차를 뒤에서 들이받았습니다.

이들 열차는 새로운 자동정지장치를 시험하기 위해 시운전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 사고로 박씨가 숨지고 장치 시험을 위해 양쪽 열차에 탔던 이모(64)씨 등 시설 관계자 6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사고로 중단됐던 경의중앙선 열차 운행은 이날 오전 7시 35분부터 서울방향 상행선 선로로 상·하행선 열

차를 교차시키는 방식으로 재개됐습니다.

코레일 관계자는 "자동정지장치를 시험하기 위해 시운전을 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발생했다"라며 "선로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고, 낮 12시께 복구가 완료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관계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