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롯데건설 보유 롯데쇼핑 지분 순환출자 해소 위해 팔기로

기사입력 2017-09-13 21:13

롯데건설이 그동안 보유하고 있던 롯데쇼핑 지분 30만주를 전량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롯데그룹이 지주사 전환의 일환으로 상호출자 및 신규순환출자 구조를 해소하기 위한 사전 작업이란 게 증권가 분석이다. 1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롯데건설은 14일 개장 전 블록딜(시간 외 대량 매매)을 통해 자사가 보유 중인 롯데쇼핑 주식 30만19주(0.95%) 전량을 처분할 계획이다. 매각 주간사는 미래에셋대우이

며, 매매 가격은 13일 종가(22만4500원)에서 최대 4% 할인된 가격이다. 거래 규모는 약 600억원대로 전망됐다.
한편 10월 지주회사 출범 이후 순환출자 고리 67개를 모두 해소하게 된 롯데그룹은 18개의 새로운 순환출자 고리와 상호출자를 10월 30일부터 6개월 내에 해소해야 한다.
[고민서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