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KEB하나은행, 은행권 최초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주선

기사입력 2017-09-14 10:15


KEB하나은행은 항공기 임대시장 세계 3위 업체인 아발론(AVOLON)과 총 3억달러 규모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주선에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거래는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7대의 항공기를 하나의 기초자산으로 묶는 운용리스방식 포트폴리오 구조로 체결됐다. 주간사인 KEB하나은행도 4500만달러를 지원한다.
지원된 자금은 '보잉787-9' 신형 여객기, '에어버스 320' 여객기 등 7대의 항공기 구입

에 사용된다. 구입된 비행기는 남미 최대 항공사인 라탐 항공사 및 동남아시아 주요 저가항공사들에 리스될 예정이다.
KEB하나은행 투자금융부 관계자는 "다양한 항공기금융 주선 경험을 활용해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시중은행을 대표하는 선도적 입지를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지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