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재인 대통령, 애틀란틱 카운슬 선정 2017 세계시민상 수상

기사입력 2017-09-14 14:01


문재인 대통령이 국제협력과 분쟁해결 분야 연구기관인 애틀란틱 카운슬이 수여하는 2017 세계시민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청와대는 14일 보도자료를 내고 애틀란틱 카운슬 홈페이지에 이날 문 대통령이 수상자로 등재됐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다음 주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할 때 애틀란틱 카운슬이 주관하는 2017 세계시민상 시상식에 참석해 상을 받을 예정이다.
청와대는 "세계시민상은 애틀란틱 카운슬이 2010년 이래 세계 시민의식 구현과 민주주의 발전 등에 기여한 인사에게 주는 상"이라고 설명했다.

대통령 외에도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중국 출신의 피아니스트 랑랑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문 대통령은 "제 개인에게 주는 상이 아니라 촛불혁명으로 민주주의를 지켜낸 국민께 드리는 것이라고 본다"면서 "국민께 감사드리고 영광을 돌린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