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왕과 여자] 방송인 김구라, ‘사랑’에 대해 입 열어!...“이제 새로운 사랑은 조용히 하고 싶다”

기사입력 2017-10-03 19:03 l 최종수정 2017-10-03 20:37

<왕과 여자> 김구라 “최근에 사생활 관련해서 다짐한 게 있어”
김구라를 당황케 한 심리 전문가의 의미심장한 한마디는?
…“지금 김구라 씨 마음속에 누군가가 있을 수 있다?!” ‘솔깃’
3일(화) 밤 11시 MBN <왕과 여자> ‘후궁, 조선을 삼키다’편 방송!

MBN  /사진=MBN
↑ MBN <왕과 여자> /사진=MBN

방송인 김구라가 새로운 사랑에 대해 입을 열었습니다.

3일 방송되는 MBN <역사 드라마 쑈-왕과 여자>(이하 <왕과 여자>)는 ‘후궁, 조선을 삼키다’라는 주제로 조선의 역사를 뒤바꾼 세 명의 후궁에 대해 파헤쳐봅니다.

이날 후궁의 사랑을 거절하는 내시 역을 맡은 김구라는 “여자들이 착각하는 게 있다. 예쁘면 남자들이 무조건 좋아할 거라 생각하지만 그건 아니다”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그러자 잡학박사 과학칼럼니스트 이독실은 “그럼 김구라 씨는 어떤 스타일이냐”고 물었고, 김구라는 “최근에 다짐한 게 하나 있다. 그 동안은 내가 사생활을 팔아먹고 살았다. 이제는 어떤 사랑이 올지 모르겠지만 사생활을 팔지 않으려고 한다. 그런데 만약 그 오는 사랑이 동네방네 자신을 알려달라고 한다면 그렇게 할 생각은 있다. 하지만 내가 봤을 때 개인적인 이야기는 되도록 안 하고 싶다”고 솔직한 속내를 전했습니다.

이를 듣던 개그맨 허경환은 “아니, 여자 친구를 공개해 달라는 게 아니라 어떤 스타일을 좋아하는지 물은 거다”고 팩트 폭력 발언을 해 모두를 폭소케 했습니다.

이 모든 상황을 지켜

보던 심리상담 전문가 박상희는 “심리 상담가로서 한 마디만 하겠다. 이렇게 김구라 씨의 말이 길어지는 건 아무래도 현재 마음속에 누군가가 있다는 의미인 것”이라고 분석해 김구라를 또 한 번 당황하게 했습니다.

내시 역할을 맡은 김구라와 후궁 역을 맡은 박진희의 불꽃 사랑은 3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왕과 여자>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