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왕과 여자] 방송인 김구라, ‘사랑’에 대해 입 열어!...“이제 새로운 사랑은 조용히 하고 싶다”

기사입력 2017-10-03 19:03 l 최종수정 2017-10-03 20:37

<왕과 여자> 김구라 “최근에 사생활 관련해서 다짐한 게 있어”
김구라를 당황케 한 심리 전문가의 의미심장한 한마디는?
…“지금 김구라 씨 마음속에 누군가가 있을 수 있다?!” ‘솔깃’
3일(화) 밤 11시 MBN <왕과 여자> ‘후궁, 조선을 삼키다’편 방송!

MBN  /사진=MBN
↑ MBN <왕과 여자> /사진=MBN

방송인 김구라가 새로운 사랑에 대해 입을 열었습니다.

3일 방송되는 MBN <역사 드라마 쑈-왕과 여자>(이하 <왕과 여자>)는 ‘후궁, 조선을 삼키다’라는 주제로 조선의 역사를 뒤바꾼 세 명의 후궁에 대해 파헤쳐봅니다.

이날 후궁의 사랑을 거절하는 내시 역을 맡은 김구라는 “여자들이 착각하는 게 있다. 예쁘면 남자들이 무조건 좋아할 거라 생각하지만 그건 아니다”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그러자 잡학박사 과학칼럼니스트 이독실은 “그럼 김구라 씨는 어떤 스타일이냐”고 물었고, 김구라는 “최근에 다짐한 게 하나 있다. 그 동안은 내가 사생활을 팔아먹고 살았다. 이제는 어떤 사랑이 올지 모르겠지만 사생활을 팔지 않으려고 한다. 그런데 만약 그 오는 사랑이 동네방네 자신을 알려달라고 한다면 그렇게 할 생각은 있다. 하지만 내가 봤을 때 개인적인 이야기는 되도록 안 하고 싶다”고 솔직한 속내를 전했습니다.

이를 듣던 개그맨 허경환은 “아니, 여자 친구를 공개해 달라는 게 아니라 어떤 스타일을 좋아하는지 물은 거다”고 팩트 폭력 발언을 해 모두를 폭소케 했습니다.

이 모든 상황을 지켜

보던 심리상담 전문가 박상희는 “심리 상담가로서 한 마디만 하겠다. 이렇게 김구라 씨의 말이 길어지는 건 아무래도 현재 마음속에 누군가가 있다는 의미인 것”이라고 분석해 김구라를 또 한 번 당황하게 했습니다.

내시 역할을 맡은 김구라와 후궁 역을 맡은 박진희의 불꽃 사랑은 3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왕과 여자>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