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찰관이 데이트폭력 피해자 성폭행 시도

기사입력 2017-10-12 06:50 l 최종수정 2017-10-12 07:19

【 앵커멘트 】
대전의 한 경찰관이 자신이 담당했던 데이트폭력 사건의 피해자를 성폭행하려 했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경찰은 해당 경찰관을 대기발령하고 수사에 나섰습니다.
정설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대전의 한 파출소 소속인 50대 경찰관.

지난 8월 데이트폭력 사건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가 피해자인 30대 여성을 알게 됐습니다.

그런데 이 경찰관이 피해 여성을 성폭행하려 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피해 여성이 사건을 잘 처리해줘 고맙다며 저녁식사를 제안해 술자리를 가졌는데,

이후 여성의 집에서 성관계를 요구하며 위력을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해당 경찰관을 지구대로 데리고 갔지만, 만취한 상태여서 조사를 하진 못했습니다.

경찰은 해당 경찰관을 대기발령하는 한편, 오늘 소환해 사실관계를 조사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정설민입니다. [jasmine83@mbn.co.kr]

영상편집 : 이인환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