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서울 아파트값, 추석 연휴에도 상승 지속

기사입력 2017-10-12 17:49

지난 열흘간의 추석 황금연휴 기간에도 서울지역 아파트 가격이 상승세를 이어갔다. 12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9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2주 사이에 0.08% 상승했다.
지난 2일에는 연휴인 관계로 조사가 이뤄지지 않아 이번 아파트 가격 조사는 2주 만에 이뤄졌다. 추석 직전인 지난달 25일 서울 주간 가격 상승률은 0.08%였다.
권역별로 보면 강북권은 직주근접 지역 중심으로 상승세를 보였지만, 강남권은 재건축 단지를 중심으로 상승세가 약화됐다. 강북권역은 2주 동안 0.06% 올랐다. 지난달 25일 기준 주간 상승률은 0.03%였다. 광진구는 매수자 관망세로 상승세가 약화됐지만 마포구·종로구는 도심권 직장인 수요 유입, 노원구·성동구는 가을 이사철 영향으로 상승 전환됐다.
강남권 아파트 가격은 2주간 0.09% 올랐다. 지난달 25일 상승률 0.12%에 비해 상승 폭은 줄었다. 송파구의 경우 단기 상승 부담과 추석 연휴 등으로 상승세가 완화됐다. 강동구

는 9호선 개통 호재가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상승했고, 강남구는 학군 수요가 많은 지역에서 집값이 올랐다.
전국 아파트 매매가는 0.03% 상승했다. 경기와 인천은 각각 0.05% 상승했고, 대구(0.11%) 전남(0.10%)도 상승한 반면 경북(-0.14%) 경남(-0.13%) 울산(-0.08%) 등은 하락했다.
[이윤식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