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최대 규모 잠수함 미시간 입항…전략자산 속속 집결

기사입력 2017-10-13 19:30 l 최종수정 2017-10-13 20:21

【 앵커멘트 】
미사일을 150발 넘게 실을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핵추진 잠수함 미시간함이 오늘 부산항에 들어왔습니다.
지난 7일에 왔던 투싼 잠수함에, 다음 주 로널드 레이건 항공모함까지, 10월 한반도는 그야말로 미 전략자산의 집결지가 되고 있습니다.
황재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부산항에 들어온 미 해군 핵추진 잠수함 미시간함입니다.

미시간함은 크기가 가장 큰 오하이오급 잠수함 18척 중 하나로 뛰어난 지상 시설 타격 능력을 자랑합니다.

우리나라에 왔다 지난 11일 출항한 '투싼' 잠수함보다 길이가 길고 폭이 넓은데다, 미군이 전쟁을 시작할 때 쏘는 토마호크 미사일을 150여 발이나 탑재하고 있습니다.

지난 4월에 이어 올해 두 번째인 미시간함의 한국 방문은 오는 16일부터 한반도 해역에서 훈련을 펼칠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함의 출격과 연관이 있어 보입니다.

레이건함은 이같은 잠수함과 이지스함 등 한·미 함정 40여 척과 동해와 서해에서 함포 실사격 훈련 등을 펼칠 예정입니다.

또 다른 항공모함인 루스벨트함 역시 미국을 출발해 우리나라가 있는 지역인 서태평양으로 향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돼 한반도가 미 전략자산의 집결지가 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김대영 / 한국국가전략연구원 연구위원
- "(전략자산을) 지속적으로 한반도에 전개함으로써 일종의 임시배치와 같은 효과를 갖는 것으로 기대를 가지고 있습니다."

특히 항공모함 2척 등 해군 전력 다수가 이례적으로 함께 대북 작전에 나선 이유는 SLBM 발사나 백령도, 연평도 위협과 같은 북의 해상 도발을 억제하기 위해서라는 분석입니댜.

MBN뉴스 황재헌입니다 [ hwang2335@gmail.com ]
영상취재 : 정운호 기자
영상편집 : 박기덕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