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대형공원 품은 `綠세권` 단지 눈길

기사입력 2017-11-14 17:38 l 최종수정 2017-11-14 18:24


최근 단지 앞에 대형공원을 둔 단지들이 늘어나고 있다. 대형공원에는 일반적인 소규모 근린공원과 달리 생태교육장, 컨벤션센터, 캠핌장 등의 편의시설을 갖춰 자녀 교육은 물론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에도 큰 역할을 한다.
14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7월 분양한 '고덕 센트럴 아이파크'는 총 청약자수 1만2734명이 몰리며 평균 청약경쟁률 23.63대1로 1순위 마감했다. 단지 주변에는 국제 규격 축구장의 표준규모인 7140㎡의 약 90배인 강동그린웨이 64만 여㎡ 규모의 명일공원이 있어 관심도가 높았다.
대형공원과 가까운 단지는 프리미엄도 강세다. 경기 광명역파크자이 전용 84㎡는 지난 2014년 10월 분양 당시 평균 분양가는 4억2135만원였지만 지난 5월에는 5억2316만원에 거래돼 약 1억원의 프리미엄이 붙었다. 단지 앞에는 18만 여㎡ 규모의 안양새물공원이 있어 환경이 쾌적하다.
연내에도 단지 앞 대형공원을 둔 단지들이 분양을 앞두고 있다. 동원개발은 이달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C4블록에 '동탄2신도시 4차 동원로얄듀크 포레'(291세대)를 공급한다. 단지 바로 앞 남쪽에는 내년말까지 완성될 예정인 27만여㎡ 규모의 선납숲공원(가칭)이 조성 중이다. 고려개발과 대림산업은 서울시 강동구 길동 43번지에 길동신동아3차를 재건축한 'e편한세상 강동 에코포레'(366세대 중 86세대)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 앞에는 25만 여㎡ 규모의 길동공원이 있으며 서울 지하철 5호선 강동역과 천호대로 이용이 용이하다.
현대산업개발은 다음달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동에 '수지 광교산 아이파크'(537세대)를 분양할 예정이다. 아파트 주변을 광교산(582m)이 둘러싸고 있는 것은 물론 남측으로 20만

여㎡ 규모의 수지생태공원이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췄다. 금성백조는 11월 경기 김포에서 '한강신도시 구래역 예미지'를 분양할 예정이다. 최고 46층 단지로 아파트 701세대, 오피스텔 78실 규모다. 단지 옆으로 11만 여㎡ 규모의 한강신도시 호수공원이 있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