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후석 3안타’ 장충고, 우리은행장기서 4연승

기사입력 2017-11-15 16:25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이후석이 3안타를 터트린 장충고가 2017년 우리은행장기 서울특별시 고등학교 야구 추계리그전에서 신일고를 누르고 4연승을 달렸다.
장충고는 15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대회 C조 조별리그에서 신일고를 13-6으로 7회 콜드게임으로 누르고 4전 전승을 거뒀다. 신일고는 2승2패가 됐다. 승리투수는 5⅓이닝 5실점(2자책점)으로 승리투수가 됐다. 수훈선수는 5타수 3안타 1타점 2득점 이후석이 차지했다.
앞서 1경기로 열린 C조 청원고와 휘문고 경기는 휘문고의 6-0승리로 끝났다. 휘문고는 3승1패, 청원고는 1승3패가 됐다. 6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이윤기가 승리투수, 3타수 1안타 2타점을 기록한 김대한이 수훈선수가

됐다.
C조 2경기 선린인터넷고와 성지고 경기는 10-0으로 선린인터넷고의 5회 콜드게임승리였다. 선린인터넷고 2승2패, 성지고는 4전 전패가 됐다. 4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박승현이 승리투수, 2타수 2안타 1타점 3득점을 기록한 이민서가 수훈선수로 선정됐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