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리선권 "회담 공개합시다" 돌발 제안도

기사입력 2018-01-09 19:30 l 최종수정 2018-01-09 1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 남북 회담 대표들은 알려진 평소 성향을 그대로 드러냈는데요.
리선권 북한 조평통 위원장은 회담을 모두 공개하자는 돌발 제안을 내놨고,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차분하게 맞대응을 했습니다.
안보람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양복차림으로 북측 대표단을 이끌고 군사분계선을 넘어온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시종일관 여유 있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 인터뷰 : 리선권 / 조평통 위원장
- "새해 축하합니다."

▶ 인터뷰 : 조명균 / 통일부 장관
- "환영합니다. 반갑습니다."

짧게 공개된 모두발언에서는 직설적인 성향이 그대로 드러났습니다.

에두르지 않고 원하는 내용을 언급하는가 하면,

▶ 인터뷰 : 리선권 / 조평통 위원장
- "온 겨레에게 새해 첫 선물, 값비싼 결과물을 드리는 게 어떠한가 하는 생각을 하고 이 자리에 나왔습니다."

회담을 공개로 진행하자는 파격 제안도 내놨습니다.

▶ 인터뷰 : 리선권 / 조평통 위원장
- "기자 선생들도 다 관심이 많아서 오신 것 같은데 확 드러내놓고 그렇게 하는 게 어떻습니까?"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역제안으로 대응했습니다.

▶ 인터뷰 : 조명균 / 통일부 장관
- "아무래도 저희가 모처럼 만나서 할 얘기가 많은 만큼 일단 통상 관례대로 회담을 비공개로 진행하고, 필요하다면 중간에 기자분들과 함께…."

평소 차분하고 표정변화가 없어 '돌부처'로 불리는 만큼 돌발 제안에도 침착하게 대응했다는 평가입니다.

MBN뉴스 안보람입니다.

영상취재 : 이재기 기자
영상편집 : 이소영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