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허동준, 음주측정 거부하며 호통 "내가 누군지 아냐"

기사입력 2018-01-12 15:22 l 최종수정 2018-01-12 15: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허동준 더불어민주당 원외당협위원장 /사진=연합뉴스
↑ 허동준 더불어민주당 원외당협위원장 /사진=연합뉴스

허동준 더불어민주당 원외당협위원장이 음주사고를 내고 호통 치며 음주 측정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29일 여의도에서 승용차 한 대가 버스를 뒤에서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는데 당시 운전자가 허동준 위원이라고 전했습니다.

당시 허 위원은 경찰의 혈중알코올노동 측정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집니다. 오히려 경찰을 향해 "내가 누군지 아냐"며 호통을 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허동준 위원장은 중앙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2012년 문재인 대통령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부대변인을 지냈고 지난 총선에서 서울 동

작을 선거구에 출마한 인물입니다. 지금은 더불어민주당 원회 당협위원장을 맡고 있습니다.

현재 경찰은 음주측정 거부 혐의로 허동준 위원장을 입건했고 혈중알코올농도 0.2%를 적용해 면허를 취소했습니다.

한편, 허 위원 측은 음주 측정을 거부한 적이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