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윤병희, 스크린 이어 안방극장으로…드라마 '미스터 선샤인' 합류

기사입력 2018-01-12 1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화 '범죄도시'의 휘발유 역으로 주목받은 배우 윤병희가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에 합류했습니다.

윤병희는 재밌는 표정으로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 대본을 든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은 '태양의 후예'를 만든 이응복 PD, 김은숙 작가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

품입니다.

앞서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김사랑 등이 출연을 확정 지었습니다.

드라마 '추노', '크리미널 마인드', '투깝스', 영화 '범죄도시', '남한산성', '대립군' 등 바쁜 행보를 보인 윤병희는 현재 영화 '국가 부도의 날'을 촬영 중입니다.

[ 이동훈 기자 / no1medic@gmail.com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