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고수익 알바 광고로 여대생에 1천400만 원 대출사기

기사입력 2018-01-14 15:34 l 최종수정 2018-01-21 16:05

고수익 알바 광고로 여대생 현혹 1천400만원 대출 사기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페이스북에 고수익 아르바이트 광고를 낸 뒤 이를 보고 연락 온 여대생에게 대출 사기를 저지른 혐의(사기)로 김모(21) 씨를 구속하고 공범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 등은 지난해 9월 페이스북에 '여성만 가능, 고

수익 아르바이트 당일 지급'이라는 내용의 광고 글을 게시했습니다.

김 씨 등은 광고를 보고 연락한 A(21·여) 씨에게 "회사 자금이 경색돼 대출을 받아 잠시 빌려주면 수수료 30만원을 주고 대출원금은 회사가 갚겠다"고 속여 2차례에 걸쳐 대출금 1천400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