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여검사 성추행 혐의' 현직 부장검사 긴급체포

기사입력 2018-02-13 07:00 l 최종수정 2018-02-13 07: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후배 여검사를 성추행한 혐의로 현직 부장검사가 긴급체포됐습니다.
서지현 검사 폭로 이후 출범한 성추행 조사단이 피의자를 입건하고 수사로 전환한 첫번째 사례입니다.
주진희 기자입니다.


【 기자 】
검찰 '성추행 사건 진상 조사단'이 어제(12일) 경기 북부 지역의 김 모 부장검사를 긴급 체포했습니다.

과거 김 부장검사는 관사에서 후배 여검사에게 성적으로 부적절한 행동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피해 여검사는 이후 검찰을 떠나 현재 변호사로 일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사단은 지난 8일부터 검찰 내부의 피해 사례 제보를 받았고, 이 과정에서 김 부장검사의 범행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사건은 서지현 검사가 폭로한 성추행 사건과는 무관합니다.

현직 부장검사에 대한 긴급 체포가 매우 이례적인 만큼 단순 성추행을 넘어서는 중대한 혐의일 것이라는 관측이 나옵니다.

한편 서지현 검사 성추행 의혹 사건과 관련해서는, 당시 서울북부지검장이었던 이창세 현 법무법인 동인 변호사를 소환 조사했습니다.

또 이르면 오늘 안태근 전 검사장의 공개 소환 여부를 최종 결정해 소환 날짜를 통보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주진희입니다.[jhookiza@naver.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이전

금주의 프로그램
1/2

화제 영상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AD

주요뉴스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